AC밀란이 큰 기대하고 정말 공들여 데려온 유망주

스포츠/게임

AC밀란이 큰 기대하고 정말 공들여 데려온 유망주

업로더 0 613

gif보기

뚝배기



gif보기

결정력




gif보기

발재간 + 패스




gif보기

결정력




gif보기

탈압박




gif보기

탈압박 + 패스





gif보기

원더골





샤를 데 케텔라에르 (클럽 브뤼헤)

2001년생 벨기에 국가대표
공미, 스트라이커
키 192cm, 몸무게 83kg

지난시즌 49경기 18골 10도움

밀란이 1월부터 열심히 공들여서 데려온 선수
이적료 32m (420억)

말디니가 강력하게 원했다함

0 Comments
제목